[속보]靑 "트럼프, 김정은과 대화의 문 항상 열려있다고 강조"

[the300]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워싱턴DC 브리핑

【워싱턴(미국)=뉴시스】박진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1일 오후(현지시각) 미국 워싱턴 백악관에서 열린 한미 정상회담을 마친 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인사하고 있다. 2019.04.12.2019.04.12. pak7130@newsis.com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미 워싱턴DC 백악관에서 한미 정상회담을 가진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대화의 문은 항상 열려있다는 점을 강조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미국 워싱턴DC 현지 브리핑에서 이같이 말하고 "한미 양 정상은 '톱다운'이 앞으로도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에 필수적이라는 데 인식을 같이 했다"고 밝혔다.

이날 문 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에게 가까운 시일내 방한할 것을 초청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 초청에 사의를 표했다고 정 실장은 밝혔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