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S서거]손명순 여사, 김영삼 전 대통령 빈소 도착

[the300]

22일 서거한 김영삼 전 대통령의 부인인 손명순 여사가 오전 10시 10분쯤 빈소가 마련된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도착했다.

장례식장에 도착한 손 여사는 차에서 내려 휠체어를 타고 아무말 없이 빈소로 향했다. 손 여사는 빈소에서 차남 김현칠 등 가족과 함께 조문객을 맞을 예정이다.

한편 김수한 김영삼기념사업회 이사장(전 국회의장)은 김 전 서거 며칠 전에 장지를 알아봤던 것으로 알려졌다.

김 이사장은 이날 "예감이 이상해서 몇 일전에 김무성 대표랑 측근들 몇 사람 국립묘지하고 장소를 대충 가정을 해놨다"고 말했다. 김 이사장은 "주변에서 대비해야 될 것 아니냐"고 해서 "김 대표와 의논하고 현장도 한번 가서 봤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