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투르크 방문 마치고 카자흐로…순방 3개국 중 2번째

[the300]

[아시가바트(투르크메니스탄)=뉴시스] 조수정 기자 = 투르크메니스탄 국빈 방문 일정을 마치고 카자흐스탄으로 향하는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11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국제공항에서 공군 1호기 탑승에 앞서 환송나온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국가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 의장 부부에게 인사하고 있다. 2024.06.11. chocrystal@newsis.com /사진=조수정
중앙아시아 3개국을 순방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첫 국가인 투르크메니스탄을 떠나 카자흐스탄으로 이동했다.

윤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는 11일 오후 3시25분쯤(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국제공항에서 공군 1호기 편으로 출국했다. 공항에는 투르크메니스탄 측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최고지도자 부부, 바이무라트 안나맘메도프 건설·산업 부총리, 두르디예바 여성·노동연맹 위원장이, 우리 측에서 지규택 주투르크메니스탄 대사 부부가 나와 윤 대통령 부부를 환송했다.

윤 대통령은 남색 정장에 하늘색 넥타이를 착용했고, 김 여사는 아이보리색 재킷·치마 정장 차림이었다. '바이바이 플라스틱 백(Bye Bye Plastic Bags)'이라는 문구가 적힌 흰색 에코백도 들었다. 윤 대통령 부부는 환송 인사들과 악수를 나눈 뒤 비행기에 탑승했다.
[아시가바트(투르크메니스탄)=뉴시스] 조수정 기자 = 투르크메니스탄 국빈 방문 일정을 마치고 카자흐스탄으로 향하는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11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국제공항에서 공군 1호기 탑승에 앞서 환송나온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국가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 의장 부부와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24.06.11. chocrystal@newsis.com /사진=조수정
윤 대통령은 전날(10일) 세르다르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열고 에너지·플랜트 사업 분야에 현대엔지니어링과 대우건설 등 우리 기업의 참여 확대를 논의했다. 약 60억 달러 규모의 수주가 기대된다. 지역 정세와 경제, 문화 등 전 분야에 걸친 협력 강화방안을 담은 공동성명도 채택했다.

먼저 천연가스 세계 4위 보유국인 투르크메니스탄 내 에너지·플랜트 사업에서 우리 기업의 수주를 지원한다. 현대엔지니어링과 투르크메니스탄 국영가스공사 간 갈키니쉬 가스전 4차 탈황설비 기본합의서(F/A)를 체결할 예정이다. 또 현대엔지니어링과 투르크메니스탄 국영화학공사 간 키얀리 폴리머 플랜트 정상화 2단계 협력합의서(C/A)도 체결한다.

아울러 우리 기업의 요소·암모니아 비료 플랜트 수주를 위한 우호적 여건도 조성할 계획이다. 투르크메니스탄은 발칸주 키얀리에 요소, 암모니아 비료 생산공장 건설을 계획 중인데 여기에 대우건설이 수주를 추진하고 있다.

양국의 경제협력 관계를 포괄적으로 격상시키기 위한 무역투자촉진프레임워크(TIPF)도 체결한다. 대통령실은 "에너지·산업, 무역·경제, 녹색·디지털 경제 분야에서 미래지향적이고 포괄적인 수준으로 양국 경제 협력을 제고할 것"이라며 "투르크메니스탄과의 TIPF 체결은 우즈베키스탄(2023년 9월), 카자흐스탄(2023년 10월)에 이어 중앙아시아 내 3번째"라고 밝혔다.

양국은 '수출입은행-무역보험공사-투르크메니스탄 대외경제은행' 간 3자 MOU 체결을 통해 투르크메니스탄이 발주하는 대형 건설·플랜트 프로젝트에 우리 기업의 수주를 촉진할 수 있는 금융협력 기반도 조성하기로 했다.

교통·인프라 분야에서는 인프라 및 신도시 협력 MOU 체결을 통해 현지 인프라 프로젝트 관련 엔지니어링, 투자 개발사업 등에 우리 기업의 참여 기반을 마련한다.

보건 분야에서는 칠곡경북대병원과 투르크메니스탄 보건의료산업부 종양학 센터 및 긴급의료지원센터 간 MOU 체결을 통해 양국 의료기관 간 공동연구, 인적자원 교류·국제 콘퍼런스 공동 개최 등 보건 분야 협력을 확대한다.

양 정상은 북핵 문제도 다뤘다. 유엔 영세중립국인 투르크메니스탄은 이날 공동성명에서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가 세계 평화와 번영에 기여할 것"이라며 유엔 안보리(안전보장이사회) 결의에 따른 국제적 의무 이행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양 정상은 한-투르크메니스탄 간 협력 강화 비전을 담은 공동성명도 채택했다. △지역 및 국제 문제 △경제 및 투자 △문화, 교육, 통신 및 인적 교류 등 전 분야에서의 협력 강화 의지를 확인하는 내용이다.

윤 대통령은 카자흐스탄에서 핵심 광물 분야에서의 공급망 협력 확대에 대한 논의에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