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당권 재도전 시사?···"나경원의 진심은 이제 시작"

[the300]

[서울=뉴시스] 권창회 기자 =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서울 동작구을에 당선된 나경원 국민의힘 당선인이 11일 오후 서울 동작구 중앙대학교 인근에서 시민들에게 당선인사를 하고 있다. 2024.04.11. kch0523@newsis.com /사진=권창회

4·10 총선에서 서울 동작을에 국민의힘 후보로 출마해 당선된 나경원 당선인이 "그동안 한마음 한뜻으로 응원해 주신 많은 분들께 마음 깊이 감사드린다"며 "한편으로는 우리 당에 대한 민심에 깊이 고민한다"고 밝혔다.

나 당선인은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축하와 감사로 가득 채운 나날들"이라며 이같이 적었다.

나 당선인은 "변함없이 동작의 거리에서, 지하철역에서, 각종 종교 행사에서, 지역 행사에서 주민들을 뵌다"고 했다.

나 당선인은 "민심과 더 가까워지겠다. 저부터 바꾸겠다. 선거는 끝났지만 나경원의 진심은 이제 다시 시작"이라며 "동작과 대한민국을 살려내겠다는 약속, 반드시 지키겠다"고 했다.

나 당선인은 지난해 당 대표 출마를 고려했으나 친윤(친윤석열)계 초선들의 '연판장 사건'으로 불출마 결정을 내린 바 있다. 한동훈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이번 총선 패배 책임을 지고 사퇴한 가운데 나 당선인은 유력 차기 당 대표 중 한 명으로 주목받고 있다.


관련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