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덕수 "전공의들, 환자들 위해 하루 빨리 복귀해달라"

[the300]

(서울=뉴스1) 임세영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가 2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413국회(임시회) 제4차 본회의 정치·외교·통일·안보·교육·사회·문화에 관한 대정부질문에서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24.2.22/뉴스1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한덕수 국무총리가 "현명한 우리 의사들과 전공의들이 환자를 위해 하루 빨리 복귀하는 그런 결정을 내려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 총리는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대정부질문에서 "'이번에도 의사협회 파업에 굴복해 의대증원에 실패하면 앞으로 언제 다시 의대 증원을 논의할 수 있게 될지 모른다'는 말이 우리 국민들의 생각과 대동소이하다고 생각한다"는 김병욱 국민의힘 의원 질의에 대해 이같이 답했다.

한 총리는 "절대 다수의 국민들이 의대 정원 확대와 수가 재조정, 지방 (의료)에 대한 투자, 지방의대에 대한 투자를 통해서 지방에도 필수 의료 분야의 의사들이 부족하지 않도록 하는 과제에 대해 압도적으로 지지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 총리는 "저는 의사들이 빨리 복귀해주기를 바란다. 현재는 국민들의 안전이 위협에 처할 수 있기 때문에 업무개시명령을 내리고 있다"며 "복귀를 하게 되면 개혁을 해야할 일들이 많다"고 했다.

한 총리는 "의대 정원을 늘리는 부분은 의료개혁의 일부분일 뿐"이라며 "형사적 책임 합리화, 필수의료 확충 등에 대해 의사들과 논의를 충분히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