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입당' 안도걸 전 기재차관 "잘못된 경제정책 바로잡을 것"

[the300]

(서울=뉴스1) 황기선 기자 = 안도걸 전 기획재정부 차관이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더불어민주당 입당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안 전 차관은 22대 총선에서 광주 동남을 출마 예정이다. 2023.12.11/뉴스1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내년 총선에서 광주 동남을 출마를 준비하고 있는 안도걸 전 기획재정부 2 차관이 11일 더불어민주당에 공식 입당했다. 안 차관은 ""민주당의 요청과 기대에 부응해 '경제·재정전문가'로서 정부의 잘못된 경제정책을 바로잡아 침체의 늪에 빠진 경제를 살려내겠다"고 말했다.

안 전 차관은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민주당 입당 기자회견'을 갖고 이같이 밝히며 "민생의 주름살을 펼수 있는 정책 대안을 발굴, 실천하는데도 혼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박찬대 민주당 최고위원, 김영진 당 대표 정무조정실장, 유동수 원내 정책수석부대표, 박홍근 의원 등이 함께했다. 박 최고위원은 이재명 대표의 축하 메시지를 대독하기도 했다.

안 전 차관은 "민주당은 김대중, 노무현, 문재인 대통령의 전통을 이어받은 민주적 정당"이라며 "정치적 DNA가 민주당과 맞고, 평생 만들어가고자 했던 대한민국의 미래 모습이 민주당의 비전과 맞기에 민주당에서 정치를 시작하려고 한다"고 강조했다.

[서울=뉴시스] 이영환 기자 = 안도걸 전 기획재정부 2차관이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더불어민주당 입당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3.12.11.
기자회견에 함께 한 박찬대 민주당 최고위원은 안 전 차관에 대해 "위기의 대한민국 경제를 일으켜 세울 전문가"라고 평가했고, 박홍근 전 원내대표는 민주당에 꼭 필요한 인재 중의 인재"라고 말했다.

안 전 차관은 내년 총선 출마와 관련해 "현재 제가 생각하는 지역구의 경쟁이 치열하다"며 "선의의 경쟁을 각오하고 있고 그 과정에서 검증을 받겠다"고 했다.

안 전 차관은 광주 동신고와 서울대 경영학과, 서울대 행정학 석사, 미국 하버드대 행정학 석사를 졸업했다. 1989년 행정고시 33회로 공직에 입문해 보건복지부 보건산업정책국장과 기재부 경제예산심의관, 예산총괄심의관, 2차관을 지냈다.

문재인 정부에서는 기획재정부 예산총괄심의관, 예산실장, 재정담당 차관을 거치면서 34년간 공직생활을 했다. 코로나19 팬데믹 때 10번의 예산을 편성하면서 '코로나 위기 극복 야전사령관'이라는 별칭을 얻기도 했다. 내년 총선에서는 이병훈 민주당 의원이 현역으로 있는 광주 동남을 지역구에 출마할 것으로 전망된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