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진교훈, 강서구청장 당선 유력에 "무거운 책임감 느껴"

[the300]

(서울=뉴스1) 김진환 기자 = 진교훈 더불어민주당 강서구청장 후보가 11일 오후 서울 강서구 선거사무소에서 당선이 유력하자 부인 박은지씨와 함께 꽃 목걸이를 걸고 기쁨을 나누고 있다. (공동취재) 2023.10.11/뉴스1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강서구청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소속 진교훈 후보가 당선이 유력한 상황에서 11일 "낮은 자세로 구민들을 섬기겠다"고 밝혔다.

진 후보는 이날 취재진에 입장문을 내고 "존경하고 사랑하는 강서구민 여러분께서 새로운 강서의 미래와 발전을 위해 저 진교훈을 선택해 주신 것을 먼저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고 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11일 오후 11시 서울 강서구청장 보궐선거와 관련 50.07%의 개표가 진행된 상황에서 진 후보가 7만3580표(60.57%)를 득표해 김 후보의 4만3085표(35.46%)를 웃도는 것으로 집계됐다. 25.11%포인트 차이다.

진 후보는 이어 "전국 각지에서 저를 지원하기 위해 강서구를 찾아주셨던 민주당을 사랑하는 많은 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 인사를 전한다"며 "저는 이번 선거가 상식의 승리, 원칙의 승리, 그리고 강서구민의 위대한 승리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또 "저는 당선이 확정되는 즉시 오직 강서구민만을 바라보고 그간의 구정 공백을 메우기 위해 1분 1초라도 아껴가며 강서의 구정을 정상화시키겠다"며 "낮은 자세로 구민들을 섬기는 구청장이 되겠다"고 했다.

아울러 "구민들의 목소리에 늘 귀를 기울이고 구민들의 눈높이에서 일하는 진짜 일꾼이 되겠다"며 "저를 성원해 주셨던 많은분들께 반드시 보답하겠다"고 했다.

이어 "강서의 미래와 강서의 발전을 위해, 부족하지만 헌신적으로 노력하겠다"며 "사심 없이, 반칙 없이 일하겠다. 여러분을 섬기겠다"고 덧붙였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