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부부, 가나 대통령 부부와 오찬…부산엑스포 유치 지지 요청

[the300]

[뉴욕=뉴시스] 전신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19일(현지시간) 뉴욕에서 열린 한-가나 정상 오찬에 앞서 나나 아쿠포아도 가나 대통령 부부와 기념촬영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3.09.20.
유엔(UN) 총회 참석을 계기로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19일(현지시간) 가나 대통령 부부와 정상 오찬을 갖고 부산엑스포(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지지를 요청했다.

윤 대통령 부부는 이날 나나 아도 단콰 아쿠포아도 가나 대통령 부부와 뉴욕에서 정상 오찬을 개최했다고 대통령실이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윤 대통령은 오찬에서 가나가 한국의 ODA(공적개발원조) 중점협력국이자 EDCF(대외경제협력기금) 전략적 협력국으로, 서아프리카 내에서 우리의 핵심적인 협력 파트너임을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가나 정부의 중점 추진 과제인 사회의 디지털화를 지원하기 위해 한국형 전자통관시스템을 가나에 성공적으로 보급했고, 교통, 재무관리 등 다양한 분야에서 디지털 전환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며 "서아프리카 민주주의 모범국가인 가나가 2022-2023년 유엔 안보리 비상임이사국으로서 우리와 평화안보 분야에서도 중요한 파트너"라고 말했다.

또 "취임 이후 처음으로 만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내년 처음으로 한국에서 개최될 한-아프리카 정상회의에 대한 아쿠포아도 대통령의 관심과 참석을 요청했다.
[뉴욕=뉴시스] 전신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19일(현지시간) 뉴욕에서 나나 아쿠포아도 가나 대통령 부부와 오찬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3.09.20.
아쿠포아도 대통령은 "가나의 자동차, 수산업 등 분야에 한국의 여러 기업이 진출해 가나 경제발전에 기여하고 있다"며 "한국과 가나가 에너지·농업·환경 등 다양한 분야에서 높은 잠재력을 보이고 있는 만큼 양국 간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특히 아쿠포아도 대통령은 "북한의 불법적인 핵과 미사일 개발을 규탄한다"며 "안보 문제와 관련해 한국을 적극 지지할 것"이라고 했다.

대통령실은 "이번 정상 오찬을 통해 양 정상은 한국과 가나가 자유와 민주주의, 법치주의라는 공통 가치를 추구하는 가운데, 양국 간 연대와 실질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야 한다는 데 공감대를 형성했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4박6일의 이번 뉴욕 방문 기간 중 최소 30개국에서 최대 50개국에 이르는 나라들과 연쇄 양자회담을 진행한다. 개별 국가와 경제협력 방안을 다각도로 모색하는 동시에 부산엑스포 유치전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계획이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