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 이상민 "이래경 검증 실패, 이재명 체제 결함…대표직 사퇴해야"

[the300]

(서울=뉴스1) 황기선 기자 = 이상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405회국회(임시회) 제4차 국회의원 선거제도 개선에 관한 결의안 심사를 위한 전원위원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3.4.13/뉴스1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이래경 '다른백년' 명예 이사장이 민주당 혁신위원장직에 임명된 지 약 9시간 만에 사퇴한 데 대해 "이재명 대표 체제의 본질적인 결함"이라고 했다. 이 대표를 향해서는 "빨리 물러나는 것이 본인과 당을 위한 것"이라고 했다.

이 의원은 6일 오전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당의 모순과 결함, 한계를 극복하려고 어쨌든 혁신위원회를 띄운다고 했는데, 그 위원장 인선을 이런 식으로 공론화 작업도 없었고, 검증도 제대로 못했다"며 이 같이 밝혔다.

이 의원은 "이래경 이사장 본인도 전날 통보를 받았다고 한다"며 "민주당의 사면초가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리더십을 창출하는 데 바람직하게 이끌어 나갈 인물을 찾는데 이런 식으로 해서는 안 된다"고 덧붙였다.

이어 "이재명 대표는 이래경 이사장에 대한 추천과 검증 과정을 당원과 국민들에게 자세히 밝히고, 책임 문제도 분명히 물어야 한다"며 "당원과 국민들께 죄송하다는 사과는 있어야 되지 않냐"고 했다.

그러면서 "이런 문제들이 곪고 터지는 것은 이재명 대표의 리더십이 온전치 못하기 때문"이라며 "이재명 대표가 빨리 진퇴를 결정해서 물러나도록 하는 것이 본인과 당을 위해 맞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한편 이 대표는 전날 오전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래경 이사장을 당내 혁신기구를 이끌 책임자로 임명하겠다고 밝혔다. 이 이사장이 혁신위원장에 임명된 직후 당 안팎에서는 그의 출신과 과거 발언 등을 두고 비판이 제기됐다. 결국 이 이사장은 임명 약 9시간 만에 위원장직에서 물러났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