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여사, 태평양도서국 정상 배우자들 국립중앙박물관·진관사 초청

[the300]한-태평양도서국 정상회의 배우자 프로그램…문화재 소개하고 공연 관람·사찰음식 대접도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29일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태평양도서국 정상 배우자 및 태평양도서국포럼 사무총장 배우자와 경천사지 십층석탑을 배경으로 기념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바누아투 정상 배우자 엘렌 칼사키우 여사, 솔로몬제도 정상 배우자 에미 소가바레 여사, 쿡제도 정상 배우자 다프네 브라운 여사, 김 여사, 마셜제도 정상 배우자 진저 카부아 여사, 통가 정상 배우자 피오나 소발레니 여사, 프렌치 폴리네시아 정상 배우자 테우아 브라더슨 여사, 태평양도서국포럼 사무총장 배우자 아케이티 푸나 여사. /사진=뉴시스
김건희 여사가 29일 한-태평양도서국 정상회의 참석차 방한한 태평양도서국 정상 및 태평양도서국포럼 사무총장 배우자들을 초청해 국립중앙박물관과 진관사에서 친교의 시간을 가졌다고 대통령실이 밝혔다.

이번 친교행사는 이날부터 이틀간 열리는 한-태평양도서국 정상회의의 배우자 프로그램으로 태평양도서국 인사들에게 우리의 문화, 예술, 전통을 소개하기 위해 마련됐다. 쿡제도, 팔라우, 마셜제도, 솔로몬 제도, 통가, 바누아투, 프랑스령 폴리네시아 정상 배우자들과 태평양도서국포럼 사무총장 배우자가 참석했다.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29일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태평양도서국 정상 배우자 및 태평양도서국포럼 사무총장 배우자와 함께 반가사유상을 관람하며 관련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뉴시스
먼저 김 여사는 태평양도서국 정상 배우자들을 국립중앙박물관으로 초청해 신라 금관, 반가사유상 등 우리 대표 문화재들을 소개하고, 무형문화재 전수자들의 '태평무(太平舞)' 등 우리 전통음악과 무용, 판소리 공연을 관람했다.

이어 태평양도서국 정상 배우자들을 서울 진관사로 초청한 김 여사는 사찰음식과 차를 대접하고 사찰음식의 의미와 장독대 등 우리 전통 식문화를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 여사는 이번 친교 행사를 계기로 태평양도서국 정상 배우자들에게 우리 정부와 민간의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노력을 소개했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