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무 국방부 장관, 취임 후 첫 최전방 부대 방문

[the300]서부전선 최전방 육군 제1보병사단 도라대대·JSA 현장지도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15일 취임 후 첫 번째로 최전방 부대 등을 찾아 대비태세를 점검했다./사진=국방부 제공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15일 취임 후 첫 번째로 최전방 부대 등을 찾아 대비태세를 다졌다. 

국방부는 이날 "송 장관이 육군 제1보병사단 도라대대와 JSA(공동경비구역)를 방문해 군사대비태세를 점검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작전현황을 보고받은 송 장관은 엄중한 안보상황 하에서도 국가안보의 최선봉에서 철저한 군사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는 장병들을 격려했다. 

송 장관은 "적의 위협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것이 우리 군의 최우선 임무이자 유능한 안보, 튼튼한 국방의 시작"이라면서 "압도적이고 강력한 대비태세를 갖춰 '적이 두려워하고, 국민이 신뢰하는 군대'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남북이 가장 첨예하게 대치하고 있는 분단의 최전선인 JSA에서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유엔사 및 한‧미 장병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굳건한 한미동맹을 기반으로 정전체제를 안정적으로 관리해줄 것을 당부했다고 국방부는 덧붙였다.



 
  • 300인덱스
  • 청탁금지법ABC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