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장표' 두고 충돌한 與野..."알박기 인사" vs "임기 보장돼"

[the300]

(서울=뉴스1) 구윤성 기자 = 홍장표 소득주도성장특별위원장이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코엑스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세계가 바라본 한국의 소득주도성장'을 주제로 열린 소득주도성장 국제 컨퍼런스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 소득주도성장특별위원장이 주최한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UN무역개발회의(UNCTAD)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제통화기금(IMF), 국제노동기구(ILO) 등 국제기구를 비롯한 국내외 전문가들이 글로벌 시각에서 문재인 정부의 소득주도성장에 대한 다각적인 논의가 이뤄진다. 2019.12.3/뉴스1

문재인 정부의 국정철학인 '소득주도성장'을 설계한 홍장표 한국개발연구원(KDI) 원장을 비롯해 전 정권에 임명된 공공기관장의 사퇴 여부를 두고 여야가 충돌했다.

국민의힘은 문재인 정부 때 임명된 기관장이 자진사퇴하지 않고 남아 있는 데 대해 문재인 전 대통령을 직접 겨냥해 맹비난했다. 더불어민주당은 공정과 상식을 국정철학으로 한 윤석열 정부가 임기가 보장된 공직자를 쫓아내려 한다며 '직권남용'이라고 맞섰다.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지난 2일 페이스북을 통해 문재인 정부에서 임명된 공공기관 인사들에 대해 "지난 정부의 민생파탄 주역들이 계속 공공기관을 맡겠다는 것은, 새 정부의 실패는 물론 민생을 더욱 나락에 빠트리겠다는 의미"라며 사퇴를 압박했다.

이어 "홍장표 KDI 원장은 문 정부에서 청와대 경제수석 등을 지내며 소득 주도 성장 정책을 설계·주도했다"며 "경제폭망의 주범이 도대체 무슨 염치로 자리보전을 하면서 세금을 축내고 있나"라고 지적했다.
(인천공항=뉴스1) 이동해 기자 = 대통령 특사 자격으로 필리핀 신임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하는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을 통해 출국에 앞서 인터뷰를 하고 있다. 2022.6.28/뉴스1
그는 정해구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을 향해서도 "자신이 적폐라고 불렀던 세력이 집권했는데도 알박기를 하고 있다"며 "결국 적폐 청산은 엽관(獵官)용 구호였다는 자기 고백"이라고 했다.

권 원내대표는 그러면서 "이런 비상식의 최종 책임자는 문 전 대통령"이라며 "후임 대통령이 일할 수 있게 배려하기는커녕 대규모 낙하산 인사로 알박기를 한 저의가 무엇인가. 새 정부에 대한 몽니였나, 아니면 퇴임 이후가 두려워 보험 인사를 남발한 것인가"라고 꼬집었다.

김종민 민주당 의원은 아직 임기가 남은 공공기관장에게 윤석열 정부 국정철학과 안 맞는다고 자리에서 물러나라고 한 한덕수 국무총리의 발언을 문제삼으며 검찰 수사대상이 돼야 한다고 비판했다.

김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윤석열 정부 국정철학과 안 맞는 사람은 바로 한 총리 아니냐"며 "윤석열 정부의 국정철학은 공정과 상식으로, (정부 기조가 맞지 않다고 해서) 임기가 보장된 공직자를 쫒아내는 것은 법과 원칙에 어긋나다는 것이 공정과 상식이다"고 비판했다.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 김종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검찰의 수사·기소권 분리(검수완박) 법안 처리를 위한 본회의에서 검찰청법 일부개정법률안(대안)에 대한 무제한토론(필리버스터)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2.4.27/뉴스1
앞서 한 총리가 기자간담회에서 문재인 정부에서 임명된 홍 원장에 대한 사퇴를 종용하는 발언을 한 것을 지적한 것이다. 홍 원장은 문재인 정부가 국정과제로 추진한 소득주도성장의 설계자로 알려진 경제학자 출신이다.

김 의원은 "과거 윤석열 검찰총장은 '임기는 국민과 한 약속, 어떤 압력 있더라도 소임 다할 것'이라고도 했다"며 "그때는 그렇게 얘기해놓고 이런 내로남불이 또 어디 있느냐"고 지적했다.

특히 김 의원은 문재인 정부가 박근혜 정부 때 임명된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공공기관장에게 사퇴를 종용했다는 이른바 '산업부 블랙리스트'에 대해 검찰이 대대적인 수사를 진행하고 있는 것을 빚대 한 총리를 비판했다.

김 의원은 "윤석열 검찰총장이었다면 (사퇴를 종용한) 한 총리는 바로 직권남용 수사대상이다"고 강조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