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중앙위 통과를 재신임으로 해석하면 아전인수"

[the300]투표 강행 의지 "분란 우려, 어떤 결과든 승복하기로 하면 될 것"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가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당 대표실로 향하던 중 취재진을 만나 혁신위의 재신임 투표 철회 요구와 관련한 입장을 밝히고 있다. 2015.9.18/뉴스1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는 18일 재신임 투표를 해선 안 된다는 당 중진들과 혁신위원회 요구에 대해 재신임을 진행할 뜻을 거듭 밝혔다.

문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혁신안이 중앙위원회를 통과한 것을 재신임 된 것과 같다 그렇게 해석하는 것은 아전인수라고 생각한다"며 "그 방법(재신임 투표)이 당내 분란을 끝내는 가장 좋은 방안이라는 생각에는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문 대표는 재신임을 묻는다는 것 자체가 또다시 분란 거리를 만든다는 지적에는 "그것은 재신임을 묻는 것을 다들 받아들이고 그 결과에 어떤 결과든 승복하기로 하면 되는 것 아니냐고 생각한다"고 했다.



관련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