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부산 달라지려면 새로운 선택 필요"

安, 김영춘 새정치聯 부산시장 후보 지지 호소…"부산, 이제 바뀌어야"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는 11일 "부산이 달라지려면 새로운 선택이 필요하다"며 새정치연합 김영춘 부산시장 후보 지지를 호소했다.

안 공동대표는 이날 김영춘 부산시장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참석, 인사말을 통해 "부산은 지난 1990년 3당 합당 이후로 특정 정당의 절대적인 아성이었다. 부산시민들께서 정말 믿고 맡겼지만 그 기대에 부흥하지 못했다. 이제 달라져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안 공동대표는 "부산을 바꾸는 행진에 김 후보께서 앞장서 서주실 것"이라며 "김 후보가 부산의 변화를 위해서 부산시민과 함께 힘찬 발걸음을 내딛어 주실 것이라고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말했다.

한편 안 공동대표는 4·16 세월호 참사와 관련, "4·16 참사는 현재진행형"이라며 "지금까지 우리 대한민국이 과정의 충실함보다는 결과의 효율을 향해서 달려왔다. 이제는 바뀌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참사는 그 누구의 단기적인 책임만 따져서 끝날 문제가 절대로 아니"라며 "가장 큰 책임 정치에 있다. 정치가 앞에 서서 '세월호 참사'의 무거운 교훈으로 품고 대한민국을 안전사회, 인간존엄사회로 만들어 가야한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