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코어보드대상] 이종배 "행정부 본연의 역할 충실토록 견제"

[the300]'2023 국정감사 스코어보드 대상' 시상식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2023 대한민국 최우수 법률상 및 국감 스코어보드 대상' 시상식에서 김익태 머니투데이 편집국장(왼쪽)과 스코어보드 대상을 수상한 이종배 국민의힘 의원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이기범
이종배 국민의힘 국회의원이 '2023 국정감사 스코어보드대상'을 수상했다. 이 의원은 수상 소감으로 "행정부와 그 산하기관이 국민을 위해 봉사하는 본연의 역할에 충실할 수 있도록 견제하는 것이 국정감사의 본 목적이자, 국회의 역할"이라고 밝혔다.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머니투데이 더300이 주최한 '2023 대한민국 최우수 법률상 및 국정감사 스코어보드 대상' 시상식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 의원은 머니투데이 더300(the300)이 매년 평가하는 국감 스코어보드에서 올해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위원회 부문 최고점을 받았다.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2023 대한민국 최우수 법률상 및 국감 스코어보드 대상' 시상식에서 스코어보드 대상을 수상한 이종배 국민의힘 의원이 소감을 말하고 있다. /사진=이기범
올해 국감에서도 이 의원은 관료 출신답게 꼼꼼한 자료 분석이 돋보였다. 뇌물수수 등으로 징계받은 퇴직자들에게 기업평가를 맡김으로써 정책자금 부실률이 높아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등과 같이 방만 경영, 임직원 비위 의혹에도 제 식구 감싸기로 일관하는 공공기관의 문제점을 날카롭게 짚었다. 또 재난지원금 지급 기관인 소상공인진흥공단 등과 같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최선을 다해 국민에게 봉사하고 있는 공공기관에 대해선 충분한 지원을 해달라고 촉구하기도 했다.

이 의원은 "이번 국정감사를 통해 잘못에 대해서는 엄중히 책임을 물어 시정하도록 하고, 처우가 열악한 기관에 대해서는 충분한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요구했다"며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국정감사를 평가하는 유일한 언론사인 머니투데이로부터 스코어보드 대상을 받게 돼 무척 영광"이라고 말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