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박정희 前대통령 생가 찾아 "잊지 않고 이어가겠다"

[the300]

(구미=뉴스1) 구윤성 기자 = 지난해 당시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18일 오후 경북 구미시 박정희 전 대통령의 생가를 찾아 추모관 참배를 마친 뒤 돌아서고 있다. 2022.2.18/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1일 오후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방문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경북 구미 금오공대에서 인재양성전략회의를 열고 SK실트론을 방문하는 일정을 소화한 뒤 박 전 대통령의 생가를 찾았다. 새해 첫 지역 일정이었다.

김은혜 홍보수석비서관은 이날 서면브리핑에서 "윤 대통령이 오늘 경북 구미 방문을 마무리하며 고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김 수석은 "대통령은 추모관에서 헌화와 분향 그리고 묵념을 올려 예를 표한 후 박동진 생가 보존회 이사장으로부터 내부에 전시된 고 박정희 전 대통령과 육영수 여사의 생전 사진에 대한 소개를 듣고 환담을 나누었다"고 밝혔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방명록에 '위대한 지도자가 이끈 위대한 미래, 국민과 함께 잊지 않고 이어가겠습니다. 2023.2.1. 대한민국 대통령 윤석열'이라고 적었다.

이날 박 전 대통령 생가 인근에는 2000여명의 시민들이 나와 윤 대통령을 맞았다. 김 수석은 "시민들이 생가 입구 2㎞ 전부터 '윤석열 대통령님' '사랑합니다'를 연호하며 환영했고 대통령은 시민들과 일일이 악수를 나누며 감사의 뜻을 표했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대선과정에서 두 차례 박 전 대통령의 생가를 방문했으며 이번 방문은 세번째, 취임 이후에는 첫번째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