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권익위 부위원장에 정승윤 부산대 로스쿨 교수 임명

[the300](상보)

윤석열 대통령이 27일 국민권익위원회 부위원장에 정승윤 부산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인선했다. (사진=대통령실 제공) /사진=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27일 차관급인 국민권익위원회 부위원장에 정승윤 부산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임명했다.

대통령실 대변인실은 이날 오후 언론 공지를 통해 이같은 인선을 발표했다. 권익위 부위원장 중 1명인 김기표 부위원장의 임기가 지난 13일 종료된 데 따른 인선이다.

정 부위원장은 서울대 공법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남부지검과 광주지검 순천지청, 부산지검 검사 등을 거쳤다. 이후 변호사로 활동하다 2006년부터 부산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로 강단에 섰다.

정 부위원장은 지난 2월 윤 대통령 후보 시절 정책본부 공정법치분과위원장을 맡았으나 대선 공약집에 '오또케'라는 표현을 썼다가 여성 경찰관을 비하했다는 논란을 빚은 끝에 해촉됐다. 그는 당시 해당 표현이 여성 혐오 표현인 것을 몰랐다며 억울하단 입장을 밝혔으며, 이후 인수위 정무사법행정 분과에 전문위원으로 임명됐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