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섭, 美 국방장관과 '北 핵실험 준비는 도발' 규탄

[the300]


이종섭 국방부 장관이 지난 18일 저녁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과 취임 직후 첫 전화통화를 하고 굳건한 한미동맹을 재확인했다고 국방부가 밝혔다. 양 장관은 북한의 연이은 탄도미사일 발사와 최근 핵실험 준비가 한반도, 동북아의 긴장을 고조시키고 국제 평화와 안전을 중대하게 위협하는 도발 행위라고 규탄했다.

19일 국방부에 따르면 이번 통화는 이종섭 장관의 취임에 대한 축하의 뜻 전달과 함께 최근 북한의 미사일 발사 등과 관련한 역내 안보현안을 논의하기 위해 이뤄졌다.

양 장관은 한반도를 포함한 역내·외 상황이 엄중하다는 데 공감했다. 긴밀한 한미공조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 한미 연합 실기동훈련 등 한미동맹 현안도 논의했다. 특히 이 장관은 미 전략자산 전개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오스틴 장관은 이 장관의 취임을 축하하고 한미동맹을 포괄적 전략동맹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이 장관과 적극 협력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이에 이 장관은 한미동맹 강화는 우리 대외정책의 기조임을 강조하고 한미일 안보협력 및 우크라이나 관련 대응 등을 위해 오스틴 장관과 긴밀한 파트너십을 이어나가겠다고 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