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국가주도로 광주 군공항 이전…5·18 정신 헌법 전문에"

[the300](종합)

[광주=뉴시스] 최동준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7일 광주공항에서 군공항 이전 등 광주 공약 발표를 마치고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22.01.27.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광주 군공항을 빠른 시일 내에 이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광주 5·18 민주화운동 정신을 헌법 전문에 명문화하겠다고 했다.

이 후보는 27일 오전 광주 광산구 광주공항에서 광주 공약을 발표하며 "광주 군공항 이전은 역대 정부의 중점공약이었음에도 수년 동안 해결책을 찾지 못했다"며 "군공항 부지에 광주의 미래를 심겠다는 시민 여러분의 바람을 이재명이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 부지에는 4차 산업혁명 기술이 실증되는 스마트시티 조성사업을 지원하겠다"며 "이곳에서 재생에너지 100%, 일명 RE100을 적용해 탄소중립 미래도시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국가가 군공항 이전 주체를 맡겠다고 약속했다. 이 후보는 "군공항 이전사업이 국가사업, 중앙정부사업으로 명시된 예가 있다"며 "부지를 팔아 이전 비용을 조달하는 방식으로 해왔다"고 했다.

그러면서 "100% 국가예산으로 한다고 말할 수는 없지만 국가주도로 국가책임 하에 빠른 시일 내에 완수하겠다"며 "도신공항 이전 문제는 가덕도 신공항처럼 새로 짓는 것보다 비용이 훨씬 적어 정부가 마음먹고 의지만 가지고 추진력만 발휘하면 빠른 시간 내 문제해결이 가능하다 생각한다"고 말했다.

부지확보 문제에 대해서는 "이전 지역이 억울하게 피해 입지 않게 손해보지 않게 하고 일종의 인센티브를 충분히 조는 조건으로 신청을 받아 얼마든지 협의해 구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우리 지역으로 왔으면 하는데가 꽤 있는 것으로 안다"고 했다.

이 후보는 "기피시설을 다른 지역으로 옮길 경우 해당 지역에서 반발하는 일은 얼마든지 발생할 수 있다"며 "과거에는 님비라던지 지역이기주의라는 명칭으로 비난하고 억압했지만 특별한 희생을 치르는 경우 특별한 보상을 하자는 게 제 기본적인 생각"이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5·18 민주화운동 정신을 헌법 전문에 명문화하겠다"며 "5·18 민주화운동 정신을 헌법 전문에 담아 누구도 훼손하거나 부정할 수 없는 대한민국의 위대한 역사로 자리매김 시키겠다. 5·18 사적지인 옛 광주교도소를 민주인권기념파크로 조성해 역사를 공유하는 민주주의의 전당이 되도록 지원하겠다"고도 말했다.

[광주=뉴시스] 최동준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7일 광주공항에서 군공항 이전 등 광주 공약 발표를 하고 있다. 2022.01.27.

개헌 사안이라는 점에 대해선 "국민의힘도 5·18 정신을 헌법 전문에 넣겠다고 한 것으로 안다"며 "개헌을 본격적으로 논의하고 실제 개헌이 가능한 시점에 여야 이견이 없는 부분부터 하면 좋겠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개헌 이야기하면 곧바로 권력구조 얘기가 떠오르기 때문에 합의가 쉽지 않다"며 "예민한 권력구조 문제로 개헌하지 못하고 계속 세월을 보내왔다. 한꺼번에 다하려 하지 말고 조금씩 할 수 있는 것부터 해나가야 한다. 그게 실용적 태도"라고 강조했다.

이날 이 후보는 이외에도 광주를 인공지능이 특화댄 대표 기업도시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현재 광주는 국가 인공지능 데이터센터 구축을 시작으로 국가 AI 융복합 클러스터 조성사업을 추진 중이다.

또 광주·전남 상생 공약으로 △철도·공항·항만을 잇는 광주·전남 트라이포트 추진 △태양과 바람의 재생에너지를 실어 나르는 에너지 고속도로 △영산강을 국가정원으로 조성하고 찬란했던 마한 문화권 복원 등도 약속했다.

광주·호남의 지지율이 잘 나오지 않아 급히 찾은 것 아니냐는 지적에는 "지지율과 득표율은 다르다. 역대 민주당 대선후보들도 비슷한 지지율이었다"며 "아파트 붕괴사고 피해자 분들에 대해 하루빨리 위로해 드리고 생각할 수 있는 대안도 말씀드려야겠다 생각해서 광주 일정을 갑자기 잡은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민주주의 에너지의 원천은 호남, 광주가 분명한데 설 이전에는 한번 인사를 드려야겠단 생각을 했다"며 "오늘 말고는 시간이 불가능했다. 이런저런 일정 때문에 설 전에 한번은 민주당의 중심이고 개혁진영의 핵이고 저에 대해 가장 큰 힘의 원천이라고 할 수 있는 호남 어른신들, 당원동지 여러분들 인사드리고 싶어 왔다"고 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