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Z CEO만난 文대통령 "하반기 코로나백신 공급 원활"

[the300]문 대통령, 아스트라제네카 글로벌 CEO 면담

[콘월(영국)=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영국 콘월 트레게나 캐슬 호텔 양자회담장에서 열린 파스칼 소리오 아스트라제네카 CEO와 회담을 하고 있다. 2021.06.12. since1999@newsis.com

문재인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영국 콘월에서 아스트라제네카사(AZ)의 파스칼 소리오 CEO를 만나 "AZ는 한국에서 처음 접종된 백신이자, 가장 많은 한국인들이 맞은 백신이라는 면에서 한국은 AZ접종 모범국이다"며 "AZ의 하반기 공급도 원활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협조해 달라"고 밝혔다.

주요7개국(G7) 정상회의 참석차 영국 콘월을 방문중인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트레게나 캐슬 호텔에서 소리오 CEO와 면담을 하며 이같이 말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AZ는 혁신적인 신약 연구 개발에 과감하게 투자함으로서 코로나19 백신을 신속하게 개발하여 보급할 수 있었다는 점을 높이 평가한다"고 강조했다.

[콘월(영국)=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영국 콘월 트레게나 캐슬 호텔 양자회담장에서 열린 파스칼 소리오 아스트라제네카 CEO와의 회담에 참석해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21.06.12. since1999@newsis.com
소리오 CEO는 "한국이 최우선적인 협력 파트너인 점을 감안해 최대한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SK바이오사이언스는 백신 생산의 품질 관리 측면에서 세계 최고의 성과를 보이고 있는 기업으로, 보다 장기간 생산 협력 관계를 유지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과 소리오 CEO는 코로나19의 차세대 백신과 교차접종, 또한 항암 치료제와 심혈관 R&D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사와 한국의 제약회사, 보건산업진흥원, 국내 암센터 등과의 협력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문 대통령은 끝으로 "AZ는 인류가 팬데믹을 극복하고 소중한 일상을 되찾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확신한다"며 "우리 정부는 AZ백신 생산과 공급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