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주한미군 성주 사드기지 지상수송 지원중, 노후장비 교체"

[the300]

국방부가 28일 밤부터 29일 아침까지 주한미군의 성주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기지 지상 수송을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지상 수송은 성주기지에서 근무하는 한미 장병들의 근무 여건을 개선하고 일부 노후화된 장비 교체를 위한 것이라는 설명이다.

국방부 관계자는 "지상 수송은 주변 여건을 고려해 최대한 안전하게 진행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서울=뉴시스】권현구 기자 = 국방부와 환경부, 대구지방환경청 관계자들이 12일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가 배치된 경북 성주 기지에서 환경영향평가를 실시하고 있다. 2017.08.12. (사진=주한미군 제공) photo@newsis.com

국방부와 주한미군은 지난해 8월부터 사드 기지 내 장병 숙소 생활환경 개선공사를 진행중이다. 이번 지상수송 과정에서 사드 기지로 장비 수송 차량이 이동하면서 사드 기지에 반대하는 주민들이 농성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