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 시대의 진정한 영웅"…황교안, 코로나19 사망 의사 추모

[the300]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사진=뉴스1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를 진료하다 감염돼 사망한 60대 의료인을 추모하며 "그대는 우리 시대의 진정한 영웅"이라고 했다.

황 대표는 4일 오전 페이스북을 통해 "어제 우리는 우한 코로나19에 의해 의사 한 분을 잃었다"며 "비통하고 먹먹한 마음"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경북 경산에서 개인병원을 운영하던 내과전문의 A씨(60)는 외래 진료 중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후 폐렴 증상이 악화돼 3일 사망했다.

황 대표는 "유가족분들의 상심에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가족들도 감염되고 격리되어 고인의 마지막 길조차 제대로 모시지 못하고 있는 현실에 안타까운 마음"이라고 말했다.

황 대표는 "잊지 않겠다. 의료인들의 노고와 헌신을 기억하겠다"며 "수많은 의료인은 대한민국의 진정한 영웅이다. 우리 곁의 슈퍼히어로다"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 국민의 생명은 의료인들의 땀과 눈물, 희생과 헌신으로 숨쉬고 있다"며 "국민들에게 희망을 주고 대한민국의 힘이 됐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제 우리가 의료인을 숨쉬게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의료인 보호가 시급하고 매우 중요하다. 정부가 할 일을 다해야 한다"며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