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당' 박지원 "안-천 통합 지지…중통합으로 직행해야"

[the300]"민주당-신민당 통합선언도 잘한 일"

더불어민주당 박지원 의원이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탈당을 공식 선언한 뒤 자리를 이동하고 있다. /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박지원 전 원내대표는 25일 "국민의당과 국민회의 통합선언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박 전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 같이 밝히고 "또한 어제 (원외) 민주당과 신민당의 통합선언도 잘 한 일"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아울러 "통합신당 정동영 등 소통합을 지나 중통합으로 직행한다"며 "자신을 생각지 말고 통합을 바라는 민심을 존중해서 다소의 불만을 자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안철수 의원과 천정배 의원이 각각 창당 중인 국민의당과 국민회의는 이날 오전 전격 통합을 발표했다.


한편 박 전 원내대표는 지난 22일 더민주당을 공식 탈당했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