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황병서 초특급 승진, 軍 1인자 총정치국장 임명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28일 당 조직지도부 제1부부장을 맡고 있는 황병서(붉은 원 안)가 사실상의 군 최고 계급은 차수 칭호를 부여받았다고 전했다./사진=뉴스1


북한 김정은 정권 출범 이후 급부상한 황병서 노동당 조직지도부 제1부부장이 최룡해 인민군 총정치국장을 밀어내고 새 총정치국장으로 임명된 것으로 확인됐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2일 5.1절 경축 노동자연회가 김정숙평양방직공장 노동자합숙에서 진행된 것을 전하며 황병서를 "조선인민군 총정치국장"라고 표현했다.


황병서는 지난달 26일 김정은이 주재한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확대회의에서 군 총정치국장으로 임명된 것으로 보인다.


황병서는 앞서 지난달 26일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와 국방위원회의 결정으로 군 차수로 임명됐다. '차수'는 북한 군대 계급에서 '원수' 바로 아래로, 황병서는 지난달 15일 평양에서 열린 제1차 비행사(조정사)대회 때 대장(별4개) 계급장을 달고 나온 지 11일만에 차수를 달았다.

황병서는 해임된 최룡해 군 총정치국장과 앞선 승진으로 같은 차수 계급에 올라 공개 활동이 뜸했던 최룡해의 실각설이 제기됐다. 하지만 최룡해의 건강 악화로 황병서가 총정치국장에 임명됐다는 시각도 나오고 있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