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표 종료 1시간 전, 오후 5시 투표율 56.1%

[the300][6.13지방선거]전남 1위, 인천 꼴찌

제7회 전국 동시 지방선거 및 교육감 선거,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일인 13일 오전 서울 용산구 한남초등학교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시민들이 줄지어 서 있다.
6·13 전국동시지방선거 오후 5시 기준 현재 투표율이 56.1%를 기록했다. 이 추세대로면 최종투표율은 60% 안팎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13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6·13 지방선거 최종투표율은 56.1%로 총 선거인수 4290만7715명 중 2406만 7041명이 투표에 참여했다. 


투표율을 지역별로 살펴보면 전남이 66.2%를 기록했다. 60% 이상 기록한 곳은 전남을 포함 강원 60%, 제주 62.4%, 경남 61.5%, 경북 61.3%, 전북 61.9%, 울산 60.2% 등이다.


반면 인천이 51%로 제일 낮았다. 이밖에 △서울 55.3% △부산 54.2% △대구 52.5% △경기 53.6% △광주 55.2% △대전 54.1% △세종 57.4% △충북 55.7% △충남 54.7%로 집계됐다.  


중앙선관위는 이번 선거 최종 투표율이 60% 안팎을 기록할 것으로 예측했다.


한편 오후 6시 투표가 마감되면 전국 1만4134개 투표소는 개표작업에 들어간다. 개표와 동시에 집계 현황이 중앙선관위로 전해진다. 최초 개표 결과는 빠르면 오후 7시30분부터 볼 수 있을 전망이다. 당선자 윤곽은 10시30분쯤 드러날 것으로 예상된다.




 
  • 300인덱스
  • 청탁금지법ABC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