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0어록]홍준표 "세탁기 들어갔다 나왔다…삼성 세탁기"

[the300][1차 토론회]성완종 리스트 대법원 상고 관련 논쟁 중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주자/사진=뉴스1
"대한민국을 세탁기 돌리겠다고 하는데 많은 사람은 홍준표 후보도 세탁기에 들어가야 한다고 생각한다"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
"이미 한 번 세탁기에 들어갔다 나왔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

"세탁기 다녀오셨다고 하는데 고장난 세탁기 아니냐" -심상정 정의당 후보
"삼성 세탁기입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

13일 개최된 'SBS‧한국기자협회 공동주최 '2017 국민의 선택 대통령 후보 초청 토론회'에서 이 같은 웃지 못할 논쟁이 벌어졌다.

홍 후보를 먼저 공격한 것은 유승민 후보였다. 유 후보는 "대통령이 되시면 안보·경제 문제로 24시간이 모자랄 판인데 법원에 재판받으러 가야하는 것 아니냐"며 홍 후보의 성완종 리스트 대법원 상고를 언급했다. 

이에 홍 후보는 "(유 후보는)옛날 이정희 의원을 보는 것 같다"고 맞받아쳤다. 그러면서 "지금 주적은 문재인 후보다. 문재인 후보를 공격하라"고 말했다. 

이같은 언쟁에 토론 사회자인 김성준 앵커는 "지금은 정책 검증 시간"이라며 홍 후보를 말리기도 했다. 하지만 사회자의 만류에도 언쟁이 이어져 유 후보는 "홍 후보도 세탁기에 들어가야 한다"고 말했고 홍 후보는 "이미 한 번 세탁기에 들어갔다 나왔다"고 응수했다.

이에 다음 질문자였던 심상정 후보도 "세탁기를 다녀오셨다고 하는데 고장난 세탁기가 아니였냐"고 꼬집었지만 홍 후보도 지지 않고 "세탁기가 삼성 세탁기다"고 말했다.


 
  • 300인덱스
  • 청탁금지법ABC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