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연내 '코로나 백신' 선보일듯…믿을 만한 회사 있다"

[the300]

정세균 국무총리가 24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최대집 대한의사협회 회장 등 대한의사협회(의협) 회장단 면담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뉴시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24일 “연내 코로나19(COVID-19) 치료제를 선보일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백신 생산과 관련 “아주 믿을만한 회사가 있다”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정 총리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국내 치료제 개발 상황을 묻는 백혜련 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말했다.

정 총리는 ‘투트랙’ 전략으로 치료제를 확보 중이라고 설명했다. 국내 기업이 직접 백신을 개발하는 것과 외국에서 개발된 백신을 확보하는 방식 등이다. 정 총리는 “한국도 적기에 필요한 물량이 확보되도록 준비하고 대책을 세우고 있다”고 했다.

백 의원이 “반갑다”는 취지의 질의에 정 총리는 “혈장 치료제도 있고 약물 재창조도 있다. 다양한 방법의 노력을 펼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정 총리는 “우리나라는 백신 생산 능력이 있는 아주 믿을만한 회사가 있다”며 “유럽이나 미국도 백신이 개발되면 국내 기업에서 백신이 생산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이어 “이 경우 생산지인 한국이 우선적으로 백신을 확보할 수 있는 물량이 있을 것”이라며 “최선을 다해 대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