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관세청장 "北석탄 밀반입 추가 조사, 북한산 확정 시 UN 제재"

[the300]


김영문 관세청장 /사진=김창현 기자

김영문 관세청장이 11일 북한산 석탄을 밀반입했다고 의심받는 2건에 대해 "북한산이라고 확정되면 국제연합(유엔) 제재 대상"이라고 밝혔다.

김 청장은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가 대전정부청사에서 관세청·조달청을 상대로 연 국정감사에서 이같이 말했다.

김 청장은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이 "이번 건을 관세청이 지난 8월 '북한산 석탄 위장 반입 사건 중간 수사결과'를 발표할 당시 이미 알고 있었나"는 질의에는 "발표 이후에 파악했다"고 답했다.

김 청장은 지난 8월 북한산 석탄 밀반입 수사 결과 발표 당시 위법 행위를 저지른 무역업체에 대해 불구속 송치한 이유로는 "담당 검사가 불구속 지휘를 내렸다"고 설명했다. 김 청장은 "빨리 설명을 하지 않으면 의혹과 오해가 확산될 것 같아 불구속 송치를 했다"고 덧붙였다.


 
  • 법안
  • 팩트체크
  • 데스크&기자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