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 "일할 수밖에 없는 국회 만들겠다"

[the300][대한민국4.0포럼]머니투데이 주최·대한민국 국회 후원

새로운 21대국회, 대한민국 4.0포럼관련기사 29건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머니투데이 주최로 열린 '대한민국 4.0 포럼, 새로운 21대 국회를 위하여'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더불어민주당이 '일하는 국회'를 만들기 위한 국회 개혁에 앞장서겠다."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가 21일 머니투데이 주최로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대한민국4.0포럼'에 참석해 "일하지 않는 국회가 계속된다면 더 이상 국민들에게 국회의 존재 이유를 인정받을 수 없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4차 산업혁명 시대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세계를 선도할 대한민국이 되기 위해선 국회 개혁이 절실하다"며 "한국정치 4.0으로 대한민국 4.0을 이끌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난극복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개척할 선도형 국회를 만드는 데 앞장서야 한다"고 덧붙였다.

일하는 국회를 만들기 위한 제도 구축의 중요성도 강조했다. 김 원내대표는 "일하는 국회를 만들기 위한 상생과 협력의 정치는 구호로만 되는 게 아니다"며 "일하지 않으면 안 되는 제도를 만들어서 제도 위에서 협치가 완성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야당과 손을 맞잡고 국민들께 칭찬받는 국회를 만들어 가겠다"며 "국민의 삶을 챙기는 국회를 반드시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행사에 대해선 "머니투데이는 'the 300'을 통해 정쟁이 아닌 정책의 시각에서 국회 소식 전하며 정치 뉴스의 새로운 장을 만들어왔다"며 "오늘 포럼 역시 그 연장선상에서 새로운 정치를 만드는 지혜를 찾기 위해 마련된 자리"라고 평가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