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현 "한동훈, 훌륭한 자질 대한민국 위해 발휘되도록 할 것"

[the300]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가 21일 오전 경기도 김포 해병대 제2사단 청룡회관에서 열린 해병대 초급간부 및 군 가족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3.11.21/뉴스1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가 21일 내년 총선을 앞두고 제기되는 한동훈 법무부 장관의 역할론에 대해 "훌륭한 자질이 잘 발휘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대표는 이날 경기도 김포 해병대 2사단을 방문해 초급간부 및 군 가족 오찬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국민께서 한 장관의 행보에 대해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있는 것을 잘 보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대표는 "(한 장관이) 가지고 있는 많은 훌륭한 자질들이 대한민국을 위해 잘 발휘될 수 있도록 해야겠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다"고 했다.

한 장관이 내년 총선에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대통령실에 건의할 것인지 여부에 대해서 김 대표는 "상세한 이야기를 다 할 수 없는 상황을 이해해달라"며 "(앞으로) 상세한 상황을 말할 기회가 있을 것"이라고 말을 아꼈다.

내년 총선에서 김 대표가 울산 남구을에 출마하기로 가닥을 잡았다는 한 지역 언론 보도에 대해서는 "울산 예산과 관련해 시장과 지역 국회의원들이 함께 모여 논의하는 자리에서 울산 발전을 위한 여러 논의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 과정에서 그런 건의가 있어서 숙고하겠다는 취지로 말을 했다"고 했다.

김 대표는 이번 군부대 방문에서 초급간부 및 군 가족과 간담회도 열었다. 그는 모두발언에서 "인구가 줄어드는 만큼 군 병력이 감축되고 있고 가장 막중한 역할이자 최일선 실핏줄인 초급간부 지원률도 떨어지고 있다"며 "처우 개선이 시급하다. 단순히 애국페이만을 강요할 때가 아니다"고 했다.

그러면서 "적절한 보상과 처우 개선 빠른 속도로 주어져야 합당하고 공정하다"며 "병사들에 대한 여러 지원책이 개선됐지만 초급간부 상대적으로 덜 챙겼다. 확실히 챙겨야 할 시점"이라고 말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