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실 "尹 뉴욕출장, 외교 지평 세계 곳곳 실핏줄까지 퍼지는 성과"

[the300]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이도운 대통령실 대변인이 24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현안 브리핑을 하고 있다. 2023.9.24/뉴스1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윤석열 대통령이 미국 뉴욕에서 41차례의 양자회담을 가진 것과 관련해 대통령실이 24일 "우리 외교 지평이 세계 곳곳 실핏줄까지 퍼져가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이도운 대통령실 대변인은 이날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지난 4월 워싱턴 선언을 통해 21세기 우리 외교의 기본 골격을 갖춰지고, 지난 8월 캠프데이비드 한미일 정상회의를 통해 우리 외교의 근육이 잡혔다"며 이같이 말했다.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0일 오후(현지시간) 미국 뉴욕 유엔(UN) 본부에서 열린 제78차 유엔총회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3.9.21/뉴스1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이 대변인은 "(뉴욕 방문으로) 우리 경제의 지평이 더욱 넓어지고 우리 기업들이 활약할 운동장이 더 많아지고, 우리 안보의 기반이 더 튼튼해졌다고 말할 수 있다"며 "부산 엑스포 유치라는 목표에도 더 다가서고 있다"고 했다.

이어 "대통령은 이번 유엔(UN)총회 연설에서 제안한 디지털 권리장전, CFA(무탄소에너지연합) 제안들은 국내외에서 후속 조치가 곧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며 "글로벌 중추 국가에 걸맞는 글로벌 이슈를 주도해 나가는 모습을 볼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 대통령이 이번 뉴욕 방문의 성과를 국민들과 직접 공유할 수 있는 기회를 금명간에 가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24일 서울 용산어린이정원에서 열린 추석맞이 팔도장터를 깜짝 방문해 반려견 써니를 쓰다듬으며 대화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3.9.24/뉴스1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이 대변인은 이날 윤 대통령의 용산어린이정원 팔도장터 깜짝 방문 뒷이야기도 전했다.

이 대변인은 "대통령이 행사장에 등장하자 농림축산식품부, 해양수산부, 중소벤처기업부 장관들이 영접을 했다"며 "대통령은 악수를 하면서 각각 농축산품 담당 장관, 수산물 담당장관, 소상공인 담당 장관이라고 호칭하며 '추석 물가를 잘 챙겨달라'고 당부했다"고 말했다.

또 "윤 대통령은 어제밤에는 유엔총회 참석을 마치고 귀국 직후 헬기를 타고 충남 공주 2023 대백제전 개막식에 참석했다"며 "윤 대통령은 글로벌 중추국가를 지향하는데, 해당 행사는 이미 백제시대에도 우리는 글로벌 국가로서의 면모가 있었다고 확인하는 행사였다"고 설명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