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잘 싸웠다…여러분이 대한민국 축구 미래" 격려

[the300]

(라플라타(아르헨티나)=뉴스1) 이승배 기자 = 8일(현지시간) 아르헨티나 라플라타 라플라 스타디움에서 열린 'FIFA U-20 월드컵 아르헨티나 2023' 준결승전 한국과 이탈리아의 경기에서 2대1로 패배한 대한민국 선수들이 아쉬운 표정을 짓고 있다. 2023.6.9/뉴스1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석열 대통령이 대한민국 U-20 남자축구 대표팀에 "어떤 경우에도 투지와 신념을 잃지 않으면 원하는 길은 반드시 나타난다"고 격려했다.

윤 대통령은 9일 오전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대한민국 U-20 축구 국가대표팀 여러분 잘 싸웠다"며 "U-20 월드컵 4강을 이뤄낸 김은중 감독의 리더십, 선수 여러분의 투혼은 국민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었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여러분이 자기 자신을 극복하고 한계를 넘어설 때 저와 대한민국 국민 모두가 깊은 감동을 받았다"며 "어떤 경우에도 투지와 신념을 잃지 않으면 원하는 길은 반드시 나타난다. 여러분이 대한민국 축구의 미래다"고 적었다. 이어 "여러분의 도전을 국민 여러분과 함께 응원하겠다. 파이팅!"이라고 글을 맺었다.

김은중 감독이 이끄는 U-20 남자축구 대표팀은 이날 아르헨티나 라플라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FIFA U-20 월드컵 4강전에서 이탈리아에 1-2로 졌다. 앞서 열린 4강전에서 우루과이에 0-1로 패한 이스라엘과 오는 12일 같은 장소에서 3·4위전을 치른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