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고위당정대…심야 택시난 대책 등 모색

[the300]

[서울=뉴시스] 전진환 기자 = 성일종 국민의힘 정책위의장이 2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심야 택시 승차난 해소방안 마련을 위한 당·정협의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국회 국토위 교통소위 위원인 강대식 의원, 국회 국토위 여당 간사인 김정재 의원, 성 정책위의장, 방문규 국무조정실장, 어명소 국토교통부 제2차관. 2022.9.28 (공동취재사진) 2022.09.28. photo@newsis.com
국민의힘과 정부, 대통령실은 3일 고위 당정협의회를 열고 심야 택시난 해소 완화 대책 등을 모색한다.

당정대는 이날 오후 서울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제5차 고위당정협의회를 열어 심야 택시난 완화대책 등을 논의한다.

당에서는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과 주호영 원내대표, 성일종 정책위원회 의장 등이, 정부에서는 한덕수 국무총리와 추경호 경제부총리,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방문규 국무조정실장이 참석한다. 대통령실에서는 김대기 비서실장과 이관섭 국정기획수석, 이전복 정무수석, 김은혜 홍보수석, 최상목 경제수석, 안상훈 사회수석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앞서 당정대는 지난달 28일 택시 업계 규제 완화(택시 부제 해제 등), 심야 탄력 호출료 확대, 대중교통 공급 확대 등을 논의한 바 있다.

이 밖에도 이날 당정대에서는 코로나19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방역 정책과 외환금융시장과 관련한 시장 안정화 대책 등도 비공개로 논의할 것으로 전망된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