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의총서 권성동 원내대표 '재신임'..."압도적 다수 의결"

[the300](상보)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8.16. photo@newsis.com
국민의힘은 16일 의원총회를 열고 권성동 원내대표에 대한 재신임 안건을 통과시켰다.

주호영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의총이 끝나고 기자들과 만나 "권 원내대표 재신임 안건을 표결에 부친 결과 구체적인 숫자는 확인을 못했지만 압도적 다수로 재신임됐다"고 밝혔다.

의총 참석한 의원 절반 이상이 권 원내대표를 재신임에 한 표를 던진 것으로 보인다.

주 위원장은 "일부 의원들이 권 원내대표가 책임을 지고 물러나야 한다는 얘기도 있고 이런 상황에서 재신임 절차 없이는 원내대표 수행이이 안 된다고 본 것 같다"며 "그래서 의총에서 재심을 물었고 찬반 표를 보니까 찬성표가 압도적으로 많은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이날 의총에서는 주 위원장을 포함해 총 9명으로 구성되는 비대위 인선을 확정했다. 현역 의원 중에는 충청권 초선 엄태영 의원과 여성 비례대표 출신 전주혜 의원이, 서울 지역 재선 의원 출신의 정양석 전 의원도 비대위원에 이름을 올렸다.

원외에서는 6·1 전국동시지방선거에 광주시장 국민의힘 후보로 출마했던 주기환 전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정무사법행정분과 전문위원이, 새누리당 중앙청년위원회 부위원장을 지낸 최재민 강원도의회 의원, 이소희 세종시의회 의원이 '청년 비대위원'으로 참여한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