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혜 "강용석과 단일화? 시간 더 필요…각계 의견 듣겠다"

[ the300]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지사 후보가 19일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후보자 초청 관훈토론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 뉴스1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지사 후보는 19일 "(강용석 후보와의) 단일화 문제에 대해서는 시간이 조금 더 필요하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이날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토론회에서 강 후보와 단일화 여부에 대한 질문에 "(정권교체에 대한) 절박함을 갖는 분들과 어떤 경로로든 (단일화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후보는 "단일화라는 게 저의 유불리 때문에 고민이 되는 게 아니다"고 강조하고 "국민 여러분이 선택해주셨기 때문에 저의 정치적인 결정을 혼자 할 수 있는 것은 없다고 생각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그러면서 "(단일화) 경청을 어떻게 하느냐라고 하는 것은 형식을 넘어서 제가 만나 뵙는 모든 분들이 이번 선거에 필승이 중요하다고 보기 때문에 그 절박감을 갖는 분들과 어떤 경로로든 의견을 나누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물론 강용석 후보도 지난 대선에서 많은 노력을 해왔고 경기도민에 대한 폭정을 민주당이 반복하는 건 저와 같이 고개를 가로저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면서도 "다만 이 사안에 대해서는 조금 시간이 더 필요하다"고 즉답을 피했다.

경기도지사에 무소속으로 출사표를 던진 강 후보는 김 후보가 단일화 관련 조건을 수용하지 않을 경우 완주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앞서 강 후보는 김 후보와의 단일화 조건으로 양자 TV토론 3회와 당적을 제외한 여론조사 1회 등을 제안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