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백제 발언' 녹취록 공개…"누가 '지역주의' 조장하나"

[the300]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이달 24일 오후 광주 서석동 치매안심센터에서 열린 학동 붕괴참사 희생자·부상자 가족 간담회에 앞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 사진제공=뉴시스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5일 이른바 '백제 발언'과 관련, 녹취록을 공개하면서 이낙연 캠프가 가짜뉴스로 '원팀' 정신을 훼손하고 지역주의를 조장한다고 역공세를 펼쳤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5일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 "인터뷰에서 저는 실력, 신뢰, 청렴을 인정받아 전국적 확장력을 가진 제가 민주당 후보로서 본선경쟁력이 크다는 말씀을 드렸을 뿐 이 후보님 측이 주장하는 것처럼 지역주의 조장 발언을 한 적이 없고 인터뷰 기사에도 그런 내용은 전혀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지사는 "아쉬운 점은 후보님 캠프 관계자들의 극단적 '네거티브'(비방)"라며 "제가 하지도 않은 말을 지어내 '이재명이 인터뷰에서 지역주의 발언을 했다'고 공격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낙연 후보님께서는 직접 제 말씀을 들으셨고 제 인터뷰 기사도 보셨을 것"이라며 "진실은 오직 하나"라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또 이 전 대표에게 '백제 발언'의 전제가 되는 "작년 7월30일 대화를 기억하시나"라며 "지역주의 조장하는 캠프 관계자 제지를 요청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국민 여러분께서도 인터뷰 기사, 인터뷰 녹취록, 인터뷰 녹음파일로 사실관계를 확인하시고 과연 이재명이 지역주의 조장발언을 했는지 이낙연 후보 캠프가 가짜뉴스로 망국적 지역주의 조장하고 있는지 직접 판단해 주시기 바란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 지사는 백제 발언이 담긴 인터뷰 녹취록을 공개했다. 해당 녹취록에 따르면 이 지사는 한 인터뷰에서 "(이 전 대표가) 당대표 출마하시면서 (경기도에) 오실 때 제가 진심으로 꼭 잘 준비하셔서 대선 이기시면 좋겠다, 이 말씀 드렸다"며 "그 말씀을 드렸던 이유는 한반도 5000년 역사에서 백제, 호남이 주체가 돼서 한반도 전체를 통합한 예가 한 번도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근데 당시에 이 대표가 전국에 매우 골고루 지지를 받고 계셔서 이 분이 나가서 이길 수 있겠다, 이긴다면 이건 역사다, 내가 이기는 것보다 이분이 이기는 게 더 낫다, 실제로 그렇게 판단했다. 진심으로 잘 돼서 이기시면 좋겠다, 그 때 말씀드렸다"고 했다.

이어 이 지사는 "그 이후로 지지율이 많이 바뀌었다"며 "지금은 우리가 이기는 게 중요한 상황이 됐고 진짜 현실적으로 이길 카드가 무엇인가, 제일 중요한 게 확장력이다. 전국에서 골고루 득표받을 수 있는 후보"라고 말했다.

다른 후보들의 본선 확장력이 약한 것에 대해 묻자 이 지사는 "제가 다른 후보에 대해 얘기하기는 어렵다"며 "각자 장단점이 있는데 결국 국민들이 이제 판단하실 것이라고 보고 실제로도 그렇게 될 것"이라고 했다.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이달 22일 부산 연제구의 사단법인 '쉼표'를 방문, 관계자들의 암환자 치료 이후 사회복귀 지원책 제안에 대한 설명을 들으며 질문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뉴시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