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최재형 필두로 당밖 대선주자들 '입당 타진' 중"

[the300]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5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를 찾은 최재형 전 감사원장 자리를 안내하고 있다. 2021.7.15/뉴스1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오늘 최재형 전 감사원장을 필두로 당 밖의 대선주자들이 우리 국민의힘 입당을 타진하고 계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1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우리 국민의힘 당원이라면 국가의 미래를 위한 깊은 고민 속에서 대선에 도전하는 모든 후보들을 응원해주시라"고 말했다.

당 밖 주자들의 입당 타진과 함께 당내 주자들도 언급했다. 이 대표는 "우리 당에는 김태호, 박진, 안상수, 유승민, 원희룡, 윤희숙, 장기표, 하태경, 홍준표, 황교안(이상 직위, 존칭 생략) 등 이미 훌륭한 대선주자들이 많이 있다"며 "어차피 우리는 이 모든 대선주자의 치열하면서도 공정한 경선을 통해 한 명의 후보를 선출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리고 그 후보를 중심으로 일치단결해서 정권 교체를 이뤄내야 한다"며 "일치 단결 할 그날을 위해 경선 주자 한분 한분이 서로의 장점을 추켜올리고 부족한 점은 서로 보완해주고 공격받는 부분은 서로 지켜주는 지혜와 팀워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다른 후보를 낮추는 과정이 아닌 내가 지지하는 후보를 높이는 과정으로 경선을 즐겨주시라"고 말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