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지도에 '독도' 점찍기…정의용 "결코 용납하지 않을것"

"최대한 강력한 대응을 계속해나갈 것" 언급

일본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 공식 홈페이지에 게시돼 있는 성화 봉송 코스를 소개하는 일본 전국 지도에 독도(오른쪽 빨간색 원)를 일본 영토로 표기돼 있다 (서경덕 교수 연구팀 제공)? 뉴스1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28일 일본 도쿄올림픽 홈페이지에 독도가 일본 영토인것처럼 작은 '점'으로 표시된 것과 관련, "일본의 잘못된 행동은 결코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 장관은 이날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김영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외교부의 관련 대응책을 묻자 "일본 측에 강력히 항의했다"며 이같이 답했다. 또 "우린 최대한 강력한 대응을 계속해나갈 것"이라고 언급하기도 했다.

일본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공식 홈페이지 내 올림픽 성화 봉송 코스를 소개하는 지도에서 시마네현 북쪽 해상 독도에 해당하는 위치에 작은 점을 찍어 독도를 자국 영토인 것처럼 표시해놨다. 지난 2019년 7월 우리 정부로부터 시정을 요구받은 뒤엔 맨눈으론 확인할 수 없을 정도로 작은 크기로 점을 찍어놓는 등 '눈 가리고 아웅하기' 식 대응을 되풀이했다.

이에 우리 외교부는 주한일본대사관을 통해 항의하고 재차 시정을 요구했으나 일본 정부는 '수용 불가' 입장을 고수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