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5월 하순 미국에서 바이든 대통령과 정상회담

[서울=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청와대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통화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2021.02.04. photo@newsis.com
문재인 대통령이 다음달 하순 미국을 방문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16일 "문 대통령이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초청으로 5월 후반기 미국 워싱턴 D.C.를 방문해 한미 정상회담을 개최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미 정상회담의 정확한 날짜 등 구체적인 일정은 한미 양국간 조율 중이다.

이번 정상회담에서 두 나라 정상은 굳건한 한미동맹의 지속적인 발전과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 정착의 진전을 위한 한미 간의 긴밀한 공조 방안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할 전망이다.

청와대는 이번 문 대통령의 방미 및 한미 정상회담이 한미동맹과 두 나라 국민 간 우정에 대해 양국이 부여하는 중요성을 보여주는 것으로 평가했다.

강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의 미국 방문 관련 상세 일정에 대해선 한미 간 계속 조율 중이다"며 "구체 사항이 정해지면 알리겠다"고 말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