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김종민 "윤석열, 검찰조직 끌고 정치 뛰어들었다"

[the300]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김종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대검찰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부패범죄 대검 예규’ 자료제출과 관련해 야당 간사인 김도읍 국민의힘 의원에게 발언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0.10.22. photo@newsis.com

김종민 더불어민주당 수석최고위원이 23일 윤석열 검찰총장이 전날 법제사법위원회(법사위) 국정감사에서 보여준 언행에 "검찰이라는 조직을 끌고 정치에 뛰어드는 것이다"고 지적했다. 김 최고위원은 국회 법사위 소속이다.

김 최고위원은 "윤 총장의 거친 정치적 발언이 심각한 수준에 이르고 있다"며 "어제 국정감사 발언에서 대통령과 장관의 합법적인 지휘감독을 위법하다고까지 발언하는 지경에 이르렀다"고 비판했다.

이어 "대통령과 장관의 지휘감독에 의견이 다를 수는 있다. 그러나 검찰총장은 이들의 민주적 지휘감독에 따라야한다"며 "검찰 총장의 이같은 행동은 검찰 조직을 끌고 정치에 뛰어드는 것이다. 정치행위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윤 총장은 개인적으로도 공직자로서 해서는 안 될 일이지만 검찰조직을 상처내고 흔드는 일이다"며 "정치적 행동과 발언을 중단하고 공직자로서 본연의 임무에 충실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