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민주당 전횡 국민이 다 보고 있다…임대차법 본회의 표결 불참"

[the300]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3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은 30일 더불어민주당이 국회 본회의에서 임대차3번 등의 법안을 강행 처리하려는 것에 대해 절차적 문제를 제기하겠다고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통합당 긴급 의원총회 후 기자들과 만나 "주택임대차보호법은 절차적 문제도 엄청나고 내용에 있어서도 문제점이 많다. 우리 당은 (본회의에서) 반대토론까지 한 뒤 표결은 참여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주택임대차보호법은 법제사법위원회 소위원회도 구성되지 않고, 교섭단체 합의도 없이 순서를 지키지 않고 통과됐다. 이 절차를 인정할 수 없다. 이러한 문제점을 본회의에서 지적하고 퇴장할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안은 전날 통합당 소속 의원들이 퇴장한 가운데 진행된 법사위에서 상가건물임대차보호법 개정안과 함께 의결됐다.

주 원내대표는 상임위원장 일부를 민주당으로부터 가져오는 것과 관련해서는 "민주당이 상임위원회를 다 가지고 가서 전횡부리는 것을 국민들이 다 보고 있다. 상임위를 저희한테 몇 개 주고 '같이 책임지자' 이럴 수는 없다"고 강조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