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미 "행정수도 이전하는 게 맞다…행정력 낭비 심해"

[the300]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사진=뉴스1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세종시로 행정수도를 이전해야 한다는 지적에 대해 "국가 균형발전이나 수도권 과밀해소를 위해 행정수도 이전이 맞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29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제가 국회에 있다가 행정부에 와보니 행정부의 입장에서 봤을 때 나라 전체를 봤을 때 이렇게 있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다.

그는 "아침 5시에 버스타고 단체로 국회에 왔다. 국회가 열리는 날만 그런게 아니라 정기국회 열리면 실국장들 국회에 이렇게 온다"며 "의사결정 과정이 핸드폰과 카카오톡을 통해 이뤄지는데 이건 굉장히 국가 행정력의 낭비다. 장기적으로 봤을 때 문제"라고 지적했다.

조오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세종시 이전이 정략적인게 아니냐 이야기 나오는데 이전 부지가 있냐"는 질문에 "이전부지 저도 봤다. 땅이 부족해서 못가는 거 아니다. 국회와 행정부가 떨어져있는게 바람직한지 고민해야된다"고 답했다.

이전 기간이 얼마나 걸릴 것이냐는 질문에는 "건설기간이 얼마 걸리지 않을 것"이라고 추정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