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미 "중저가 주택, 재산세 인하 10월 발표 예정"

[the300]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들과 질의응답을 하고 있다./사진=뉴스1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29일 "공시가격 현실화 하다보면 중저가 주택 소유한 사람도 세금이 오를 수 있다"며 "오는 10월 공시가격 현실화 로드맵 내놓을 때 중저가 주택에 대한 재산세율 인하를 발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 장관은 이날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공시가격 상승으로 재산세 부담이 늘어난다는 지적에 대해 '중저가 주택'에 대한 재산세 인하 계획을 오는 10월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는 "공시가격의 현실화는 조세형평성과 균형성을 위해 반드시 해야하는 일로 국회와 국민이 요구했던 일"이라며 "올해 10월 로드맵을 발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재산세는 자산의 가치에 비례할 수밖에 없다"며 "가격이 올라서 국민들이 걱정하는 게 유감스럽다"고 덧붙였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