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서울 서초구에 40년 실거주 아파트 1채만 보유"

[the300]

(서울=뉴스1) 박세연 기자 = 박병석 국회의장


박병석 국회의장이 자신이 2주택을 보유했다는 경제정의실천연합(경실련) 발표에 대해 "서울 서초구 아파트 1채만 보유하면서 만 40년간 실거주하고 있다"고 밝혔다.

국회의장실은 7일 오후 참고자료를 통해 "박 의장은 1가구 1주택자로 경실련이 주장한 내용은 사실과 다르다"고 해명했다.

경실련은 이날 박 의장의 부동산 재산이 2016년 3월 35억6000만원에서 지난달 59억4750만원으로 23억8350만원(69%) 증가했다는 자료를 냈다.

경실련은 민주당 소속이었던 6선 의원인 박 의장이 지역구인 대전 서구와 서울 서초구에 아파트를 각각 1채씩 보유하고 있다고 했다.

이에 대해 박 의장은 "서울 서초구 B아파트의 경우 기자 때부터 소유해 만 40년간 실거주를 하고 있다"며 "이 아파트는 재개발에 따른 관리처분기간이어서 3년 간 매매가 불가능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역구인) 대전 서구는 월세로 살고 있다"고 덧붙였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