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아프리카 베냉 해상서 한국인 선원 5명 피랍"

[the300]"납치세력 신원 파악 되지 않아"

사진=뉴시스

서아프리카 베냉공화국 해상에서 우리 국민 5명 등 선원 6명이 피랍됐다고 외교부가 25일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24일 오후 3시40분(한국시간 25일 0시40분)께 베냉공화국 남방 약 60해리(111.1km) 해상에서 참치잡이 조업 중이던 선박 '파노피 프론티어'를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납치세력이 공격했다.

이들에 의해 한국인 5명, 가나 국적 1명 등 총 6명이 피랍됐다. 이 선박에 타고 있던 30명 중 납치된 6명을 제외한 24명은 모두 가나인으로, 이들은 파노피 프런티어호를 타고 가나로 귀선 중이다.

외교부는 "현재로서는 납치세력들의 신원 및 소재 등은 파악되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외교부는 "25일 재외국민보호대책본부와 공관 비상대책반을 구성해 국내 관계기관 및 주재국 관계 당국과 긴밀한 공조를 통해 우리 국민의 조속한 석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