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文 "디지털뉴딜, 데이터 과감히 개방..일자리사업 병행"

[the300]춘천 더존비즈온 방문

[춘천=뉴시스]배훈식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강원 춘천시 남산면 더존비즈온 강촌캠퍼스에서 열린 '한국판 뉴딜, 디지털경제 현장방문'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0.06.18. dahora83@newsis.com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강원 춘천에 소재한 데이터전문기업 더존비즈온을 방문, 한국판 뉴딜의 핵심인 디지털 뉴딜 관련 "몇가지 중요한 포인트가 있다. 우선은 공공과 민간에서 생성되는 많은 데이터들이 기업들이 활용할 수 있도록 과감하게 개방되는 것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오전, 더존비즈온 AI 서비스 개발자들이 근무하는 작업실을 방문, 차담회를 통해 이같이 말했다. 이어 "그 개방의 과정에서 개인정보가 침해되는 일이 없도록 철저하게 비식별 데이터로 만들어내는 일들이 필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디지털 경제가 우리 산업을 고도화하고 혁신시키면서 많은 수의 일자리를 만들어내겠지만, 그러나 기존의 산업에 종사하는 일자리는 없앨 수 있다"며 "기존의 산업에 종사하는 분들을 새롭게 만들어진 일자리로 옮겨드리는 그런 사업들을 국가적으로 함께 병행해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또 "디지털에 쉽게 접근하는 사람과 그렇지 못한 사람들 간의 디지털 격차, 이것이 지금 우리 사회의 격차보다 훨씬 격차를 심화시킬 수 있다"며 "그 격차를 줄여서, 말하자면 포용적인 디지털 경제를 만들어내는 것도 우리의 큰 과제"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차담회에 앞서 데이터 기반 혁신의 모든 단계, 즉 데이터를 수집하고 가공, 융합, 활용, AI(인공지능) 서비스를 개발하는 단계별 업무 시연을 참관했다. 

더존비즈온은 기업경영정보분석 서비스를 하는 빅데이터 활용 기업이란 점에서 방문지로 선정했다.



관련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