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한옥 직불금제 도입"…이낙연 "괜찮은 아이디어"

[the300]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4·15 총선에서 서울 종로구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공동 상임선대위원장(오른쪽)과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가 6일 오전 서울 강서구 티브로드방송 강서제작센터에서 열린 종로구 선거방송토론위원회 주최 토론회에서 만나 악수하고 있다. 2020.04.06. photo@newsis.com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종로 지역구 공약으로 '한옥 직불금제'를 제안하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 상임선대위원장이 "괜찮은 아이디어다"고 칭찬했다.

4.15총선에서 서울 종로구 '맞수'로 경쟁하는 두 후보는 6일 서울 강서구 티브로드방송 강서제작센터에서 종로구 선거방송토론위원회가 주최하는 토론회에서 처음 만났다.

이 자리에서 황 대표는 종로 지역 공약 가운데 "한옥 직불금제를 도입하겠다. 농민들은 쌀 직불금제가 있다. (이처럼) 합당한 혜택을 드려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상대편인 이 위원장도 "한옥 직불금은 괜찮은 아이디어다. 저희들도 검토하겠다"며 긍적적인 반응을 보였다.

황 대표는 "한옥 경관을 보존하기 위해선 여러가지 이야기가 있다. 이분들의 희생을 생각하면 마땅한 도리라고 생각한다"며 공약 취지를 다시금 설명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