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때 '경쟁자' 민생당 임재훈, 심재철 껴안았다

[the300]

[서울=뉴시스] 장세영 기자 = 심재철 미래통합당 21대 총선 경기 안양동안을 지역구 후보가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임재훈 민생당 의원을 자신의 지역구 선거대책위원회 상임고문으로 위촉하고 임재훈 민생당 의원과 함께 하트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0.03.30. photothink@newsis.com


한때 경기 안양동안을 지역구 '경쟁자'였던 임재훈 민생당 의원이 심재철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의 지지를 선언했다.

임 의원은 30일 국회에서 열린 심재철 미래통합당 선거대책위원회 상임고문 위촉식에서 "호남 출신으로 통합당에서 개혁보수의 지평을 확장하고 있는 심재철 통합당 원내대표 정치노선에 공감과 지지를 보낸다"며 "미약하나마 심 원내대표의 총선 승리를 위한 밀알이 되고자 이 자리에 섰다"고 밝혔다.

임 의원은 "한국 민주주의는 위협받고 있고 정의의 가치가 혼란을 초래하고 있다"며 "이번 선거를 통해 바로 잡아야 한다. 개혁보수 심재철의 승리가 안양 동안을 유권자의 간절한 희망이자 바람과 일치한다"고 말했다.

바른미래당 소속이었던 임 의원은 심 의원의 지역구인 안양 동안을 출마를 준비해온 경쟁자였다. 임 의원은 미래통합당에 합류하면서 안양 동안갑으로 지역구를 옮겨 공천을 신청했으나 컷오프됐다.

이후 임 의원은 법원의 바른미래당 국회의원 제명 가처분 인용으로 인해 바른미래당이 합당해 신설된 민생당으로 당적이 자동복귀 됐고 총선불출마를 선언했다.

임 의원은 "저의 정치적 고향인 안양이 신실하고 믿음직한 일꾼을 선택해 안양시민이 행복하길 바라는 일념으로 심 원내대표를 지지한다"며 "심재철 승리를 위해 신발끈을 동여매겠다"고 말했다.

이날 선대위 상임고문으로 위촉된 심 원내대표는 "임재훈 의원의 대승적 결단에 무한한 감사를 드린다"며 "한때 경쟁관계였지만 오로지 문재인정권의 폭정 중단시키고 민주당의 의회장악 막아 대한민국을 지켜야 한다는 각오로 저와 함께 승리의 길에 오르신 결단이 돋보인다"고 화답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