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어려움 알면서 나서준 약사님들, 기억할것"

[the300]

문재인 대통령은 6일 "오늘부터 공적 유통 마스크의 70%가 약국을 통해 판매된다"며 "일선 약사님들의 협조에 깊이 감사드린다. 정말 든든하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SNS(소셜미디어) 글을 통해 이같이 말하고 "현장에서 느끼는 문제점이 있다면 언제든 말씀해 달라. 바로바로 개선하겠다"고 밝혔다.
[평택=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6일 경기도 평택의 마스크 제조공장인 우일씨앤텍을 방문해 생산 공정을 시찰하고 있다. 2020.03.06. since1999@newsis.com

문 대통령은 "특히 내주부터 시행하는 5부제 판매는 처음 해보는 제도여서 초기에 여러 가지 불편과 혼란이 있을 수도 있다. 그 불편과 항의를 감당하는 것도 약국의 몫이 됐다"며 "어려움을 뻔히 알면서, 함께 나서주신 것도 함께 위기를 극복하고 국민의 건강을 지키겠다는 사명감 때문일 것"이라고 격려했다.

다음은 문 대통령 글 전문.

"일선 약사님들의 협조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오늘부터 공적 유통 마스크의 70%가 약국을 통해 판매됩니다.  동네 약국들의 수고가 커질 것입니다. 일요일에 문을 열어야 하는 어려움도 더해졌습니다.  

특히 내주부터 시행하는 5부제 판매는 처음 해보는 제도여서 초기에 여러 가지 불편과 혼란이 있을 수도 있습니다.  그 불편과 항의를 감당하는 것도 약국의 몫이 되었습니다. 

약국은 국민과 가장 가까이에서 국민의 건강을 지키는 곳입니다. 주민들의 사랑방 역할을 하는 약국도 많습니다. 어려움을 뻔히 알면서, 함께 나서주신 것도 함께 위기를 극복하고 국민의 건강을 지키겠다는 사명감 때문일 것입니다.정말 든든하고, 감사합니다. 

현장에서 느끼는 문제점이 있다면 언제든 말씀해 주십시오. 바로바로 개선하겠습니다. 국가재난 대응을 위해 온 힘을 다해 협조해주신 약사님들의 노고를 기억하겠습니다. 함께 이겨냅시다. 우리는 코로나19를 이길 수 있습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