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코로나 대처에 '집중'… 정부, 추경 서둘러달라"

[the300]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 /사진=뉴스1.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이 "정부는 추가경정(추경) 예산 준비에 서둘러 달라"고 밝혔다.

이 선대위원장은 28일 열린 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 2차 회의에서 "국민 여러분의 몹시 어려운 나날이 계속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에 체계적으로 나서겠다"며 "코로나 사태가 완화될 때까지 매주 월·금요일 재난안전 대책 회의를 열고, 매주 수요일 당정청 회의를 가지겠다"고 말했다.

이 선대위원장은 "정부가 마스크 공적공급 계획을 밝혔다. 모든 수요를 충족하기 어렵기 때문에 지혜가 필요하다"며 "위급한 지역에 우선 지원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대구와 청도에 방호복과 장비가 부족하지 않아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 선대위원장은 "국민들의 고통과 걱정으로 우리도 가슴이 아프다"며 "저희들이 더 잘하겠다. 어려운 국면을 빨리 넘을 수 있도록 야당에서도 마음과 지혜를 모아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목록